중국인 관광객을 잘 모셔라 ! 10년 유효 비자 최초로 시행한다.
무심사 비자 발급, 체류기간도 90일로 늘려, 전문직에는 10년 복수 비자

2016년 1월 28일 부터 우리나라 법무부( 장관 김현웅)는 '2016년 한국 방문의 해'를 맞이하여 금년 말까지 단체관광 비자수수료를 면제해 주고, 28일 부터 복수사증 발급 대상을 확대하고, 10년 간 유효한 복수비자를 신설하는 등 중국인 관광객을 유치하는데 힘을 보태기로 했다.  법무부가 밝힌 내용은 아래와 같다.

♥비자 발급 연령을 60세 이상에서 55세 이상으로 낮추고, 1회 입국시 체류기간도 30일에서 90일로 확대한다. 비자 발급 연령을 낮춤으로서 약 8천만 명의 중국인들이  비자발급 대상에 포함 되었고, 체류기간 확대로 여유롭게 대한민국  전국의 지방자치 단체,도,시,군을 방문하여 지방의 특성 있는 문화와 전문병원에서 의료관광을 즐길 수 있게 되었다.

♥ 전문 직업을 가진 변호사, 대학교수, 공,사 기업 대표,석사 이상 고학력자에게 10년 동안 사용할 수 있는 '10년 유효 비자'를 최초로 시행한다.

♥오는 3월 부터는  단체관광객에 대한 전자비자 발급을 중국일부 지역에서 중국전역으로 확대하여 보다 신속하고 편리하게 비자를 받을 수 있도록 하고,

♥한반기에는 패션,미용,의료,문화 체험 등 한류 콘텐츠와 관광이 결합된 "한류 비자(가칭)"를 신설하는 등 관광객유치를  다변화하여 일자리가 창출될 수 있도록 적극지원할 계획이다.

우리나라에서 첫 인상을 좋게 주기 위해 출입국 공무원들은 친절도를 높이고, 국민들은 지리적으로 접근성이 좋은 중국인들의 관광 수요가 지속적으로 유지하기 위해서 [다시 오고 싶은 한국]을 만들도록  외국인은 물론 중국인들에게 친절하게 접대해야 하고 택시 승차거부 와 바가지 요금 등  일체 불친절한 언행을 삼가하여 [다시 오고 싶은 한국]을 만드는 데 우리국민가 모두 참여하자 !

                                                                  정회화 기자 news@kmtimes.kr

글쓴날 : [16-01-29 16:31] admin기자[null]
admin 기자의 다른기사보기